설이 되면 우리 나이로 5살이 되는 은소가 이제야 엄마젖을 뗀 듯 합니다.
하도 젖을 못떼서 엄마가 4살까지만 먹자하고 다짐을 줬는데
그 시기가 오니까 떼지네요

'추억의 팬클럽 > 추억의 사진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이 오고 있습니다.  (1) 2007.02.05
우리 아이 은소  (2) 2007.02.01
참새  (6) 2007.01.28
평화  (2) 2007.01.27
Posted by Gomuband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김영주 2007.02.01 18: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마젖을 오래 먹는게 좋지요.
    건강하게 자라는 지름길.
    예쁜 은소...^^

  2. BlogIcon me 2007.02.01 2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귀엽네여..
    오렌지색 털모자가 너무 잘 어울리네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