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기가 잦더니만..
장염을 일으켜서 고생했었지요'
징징 거렸더니만 꽃을 보내왔겠지요^^
제가 제일 좋아하는 프리지어 입니다
남편씨랑.....제 후배 한명이 보내왔지요
넘 싱그럽고 향기가 고와서
혼자 즐기기엔 아깝더라구요.
아직은 아프다니 꽃도 보내오고^^
하긴 남편씨 투덜거림..
'얼마나 꽃 값이 비싼지나 알어"..@.@;;
그러던지 말던지 암튼
  잠깐 이나마 행복 했었지요
그런데요 꽃이 시들기에  꽃가게 찾았더니만  
와..진짜루 장난아니게 비싸던데요^^
싱그러운 봄 나눠 드릴께요^^

'추억의 팬클럽 > 추억의 사진관' 카테고리의 다른 글

sunset , moonrise  (3) 2006.03.05
봄 이예요^^  (2) 2006.02.23
길...  (2) 2006.02.23
새날 새빛으로...  (1) 2006.01.01
Posted by Gomuband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e 2006.02.27 2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이군여..정말...
    후리지아를 보니까..또한번 실감합니다..
    참 행복한 봄이기를.....

  2. BlogIcon 김영주 2006.03.03 2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새...
    장염이 여기저기 마구 나타납니다...
    아무래도 신경성 바이러스로 변이한 듯합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