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평화와 善


김영주님.
정말 오랫만이죠?
고무밴드 홈피에는 매일 들어와서 둘러보는데,
글을 남기질 않았답니다, 제가.

핸드폰 번호가 바뀌었답니다.
새로운 번호는요,  010-8375-**** 입니다.

센터는 아직 공사중이고... 아마도 빨라야 8월경에 완공될 듯 싶다 하는데요,
그것도 그 때 되어봐야 가능할 것 같습니다.
서면에서 하신다고요.
서면 지하철은 워낙 많은 인파가 오고 가는 곳이니...
고무밴드의 음악을 세상 사람들에게 들려주기에 알맞은 장소이지 싶습니다.
물론 센터에서 공연하시고 싶은 지향은 알고 있지만...
당분간 센터는 어렵겠네요.

일정을 결정 하셔야겠어요.
서면에서 공연 하시는 시간이 결정나면
여기저기 홍보는 제가 할게요. *^^*
건강하시죠?

'추억의 팬클럽'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긴 시간이 흘렀습니다.  (3) 2006.04.29
정말 오랫만입니다...  (9) 2006.04.26
여기에 우리 머물며..  (2) 2006.04.25
꽃으로 잎으로 ...  (1) 2006.04.18
Posted by Gomuband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김영주 2006.04.26 2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水風我自流 님...^^
    조금 늦어져도 괜찮습니다.
    좋은 일 천천히 한다고 마음이 달아나지않으니까요..
    공사가 늦어져서 센터에 계시는 분들이 불편하지않으시려나 모르겠습니다.
    서면지하철역에서 하는 공연...
    20일에 광주에서 모임이 있기에...
    일정 조정을 잘 해야하겠지요.
    가끔...
    태종대에 서서 멀리 바라보고픈 때가 있는데...
    빨리 그 자리에 서고 싶습니다.
    연락드리겠습니다.
    고맙습니다...^^

    (부산에 계시는 박헌중님... 전화를 안받으시던데...
    이 글 보시게되면 연락주십시오.)

  2. BlogIcon me 2006.04.27 08: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水風我自流 님..안녕하세여.
    저번에 부산에서 김영주님 잠시 연주하실때.. 그 자리에 참석을 햇엇는데..
    그곳에서 뵙지는 못햇엇지여..
    은근히 수녀님 뵐지도 모른다는 생각에..기대햇엇거든여.^^
    센터 이야기는 김영주님으로부터 들은바 잇어.. 저도 많이 기대하고 잇답니다.
    그때는 (날짜가 조금 늦어지겟지만.) 수녀님도 뵈엇으면 좋겟습니다..

    김영주님...
    세상에 좋은 일 하는 사람이 정해진것은 아니지만..
    누구나가 할수 잇는 일...누구나가 하지 못하고 잇지여...
    다들, 마음이 앞선 탓에... 의욕은 넘치고.. 실질적인 도움은 되지 못하는 경우가 많지여..
    그런 면에서 참 자유로우신 분이십니다..
    늘, 마음과 몸이 다르지 않으시니..말이죠..
    기회가 된다면..늘 돕고 싶습니다..

    건강하세여..

  3. BlogIcon 김영주 2006.04.27 1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me님...^^
    날이 참 좋아졌지요?
    항상 좋은 일만 생기지않으시겠지만
    그저 과정이려니 생각하시고 편하게 가옵소서.
    우연히 때가 맞으면 웃음꽃도 활작 피워볼 수 있겠지요.
    건강 유의하시고...
    비타민C 꼭 드시고 계시겠지요?...^^

  4. 水風我自流 2006.04.30 2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me님.
    제가 보고싶으셨어요? *^^*
    그럼, 한 번 뵙죠.
    제가 무얼 그리 궁금하셨는지... ㅎㅎ
    답 글 주세요.

  5. BlogIcon me 2006.05.01 05: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녀님...
    그저 어떤 분이실까..궁금하답니다..
    따듯한 분이시란 건.. 김영주님의 말씀이 굳이 아니더라도..
    마음씀을 보고 알수 있겠지만여...그런 제 생각이 부담스러우실런지..^^
    가끔 그런 거 있지요?
    마음속으로 부터 울고 싶을때.. 바라보게 되는 나무나 달처럼..
    그렇게 조건없이 내 이야기 들어주고 기대고 싶은 허약함을.
    수녀님께 상담하고 싶을때가 있을듯도 합니다.
    수녀님.. 저야 수녀님께서 시간을 내어주신다면 한번 찾아뵐수 있길바랍니다.^^
    김영주님께 연락처를 여쭈어 보면 되는데..괜찮으시겠어요?

  6. 水風我自流 2006.05.01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세요.
    전화주세요.
    도움이 될 수 있다면...저도 좋지요.

  7. BlogIcon 김영주 2006.05.01 1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me님과 水風我自流님이 만나시면...
    어떤 일이 생길까요?
    궁금해집니다...^^

  8. me 2006.05.03 0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5월 중순쯤에 한번 찾아뵐께여...^^

  9. 水風我自流 2006.05.03 0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세요 ... *^^*



티스토리 툴바